날마다 전국 각지로 심부름 다닐
고정민 이사장과 스텝들을 위해,
복음의전함의 가족인 동역자님께
기도를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