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적으로 동성결혼 합법화를 위한 목소리가 높아지는 요즘! 아시나요? 

뉴질랜드는 지난 2013년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는 첫 번째이자 유일하게 동성결혼을 합법화한 나라라는 것을요! 1년 동안 약 1,000여건의 동성결혼이 이뤄지고 있다고 합니다. (독일도 동성애 결혼 합법이… ㅜㅜ 다음 지역이 유럽-독일인데; 기도해요) 개신교가 70%, 카톨릭교가 16%라는 수치가 무색할 만큼 일찍이 동성애를 찬성하며 무신론을 옹호하는 나라,뉴질랜드…

※ 기사클릭!! -> http://news1.kr/articles/?3036192

(1) 복음광고

하나님의 나라의 올바른 법과, 하나님의 사랑이 무엇보다 절실히 필요한 이 땅에 복음광고가 세워졌습니다! (9월 18일~ 10월 29일까지)

 

      

오클랜드에서 가장 유동인구가 많은 퀸스트리트(Queen Street)에 있는 버스 정류장에서 버스를 기다리는 사람들이 볼 수 있도록 버스쉘터에 걸린 복음광고!

 

**밤이 되면 더 눈에 확!!! ….(더 멋있졍..^^)

     

 

 

2) 거리전도

뉴질랜드에서도 역시~ 거리전도를 통해 많은 분들이 복음을 전했습니다! 오클랜드한인교회협의회의 주도로 한인교회 및 기독교단체 50여개가 참여하고 3,000여명이 참여하는 대규모 거리전도가 진행됐습니다!

 

▲ 9/30일 진행된 오클랜드의 첫 거리전도

5주 동안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주일에 각 교회별, 또 각 단체별 인원들이 모여 거리전도를 진행했다는 사실! 

 

예상보다 많은 인원이 적극적으로 거리전도에 참여해 미리 준비한 전도지가 부족한 상황이 벌어져 추가로 제작하는 등 오클랜드의 복음에 대한 열정이 뜨거웠습니다! 이번 거리전도에는 다양한 연령대와 다양한 형태의 방법으로 참여해 복음에 대한 열기를 더 했는데요,

 

▲ 거리전도에 처음 참여했다는 청년들

 

▲ 워십을 준비한 초등부 아이들

 

▲ 예수님의 사랑을 알리는 스킷 드라마로!

 

▲ 악기와 찬양으로!

영상 스케치를 보고 싶으시다면 주소를 클릭해보세요! https://youtu.be/iIoman6lI44

Q: 거리전도 참여한 소감은?

 

 “사랑을 전할 수 있어서 좋더라구요! 하나님의 사랑을, 복음을 전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거리전도는 처음해봐요. 전도지를 받지 않는 분들이 많아서 처음엔 부끄러웠지만 그래도 받아주시는  분들을 보면서 용기가 생겼습니다. 복음을 전하니 기분이 좋고 앞으로 계속 거리전도에 참여하고 싶습니다.”

“오클랜드의 교회들이 함께 모여서  오클랜드를 다시 일으키기 위해, 영적으로 깨어나도록 하기 위해 모일 수  있게 해주셔서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

‘6대주 광고선교 캠페인’을 진행하는 동안 현지 사역자님들은 “우리가 기도하지 않고, 전도하지 않았더니 한국에서 복음의전함을

보내주셨다.”며  눈물을 흘리며 기도하셨습니다.  복음의전함의 ‘6대주 광고선교 캠페인’의 세 번째 항해는 마무리 되었지만 오세아니아에 남겨진 복음의 불씨는 꺼지지 않고 타오르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복음의 불씨가 꺼지지 않기를 중보하며 복음의전함의 항해를 이어가겠습니다.

기도와 물질로 동역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